당뇨 합병증 발 초기 증상 원인

당뇨 합병증 발 작은 상처에도 절단 위험성
당뇨발 초기 증상 및 신경계 변화로 인한 원인
당뇨발 50% 예방 방법 확인하기

 

 

당뇨 합병증 발 초기 증상 원인을 알아보자. 당뇨 합병증으로 발이 괴사 하거나 헐어 절단해야 하는 경우가 생긴다. 작은 상처에도 발을 절단해야 할 수 있기에 반드시 주의해야 한다.

 

당뇨발 초기 증상은 발이 저리거나 시린다. 다만, 사람마다 초기 증상은 차이가 있다. 당뇨발 예방도 중요하다. 식습관과 비만도를 관리하는 것 외에 필요한 예방법도 함께 알아보자.

 

 

당뇨 합병증 발 위험성

 

당뇨 합변증 중 하나로 발이 썩거나 허는 증상이 발생하기도 한다. 상처가 작아도 썩어 들어가 치료 시기를 놓치면 발을 절단해야 한다. 당뇨병성 감염이 계속 진행되면 골수염이 시작된다. 혈관으로 세균이 침투하면 패혈증으로 생명에 위험이 생길 수 있다.

 

당뇨병 합병증으로 많은 당뇨를 앓고 있는 환자들에게서 나타난다. 발가락에 주로 나타난다. 당뇨병 환자들은 발에 작은 상처라도 생기면 바로 치료해야 한다.

 

 

당뇨발 초기 증상

당뇨발은 당뇨병성 족부 질환 증상으로 초기 증상은 다음과 같다. 발이 시리고 저리며 화끈화끈한 것이다. 환자에 따라서 초기 증상은 다양하다.

 

발에 무언가 붙어 있다고 느끼는 사람도 있다. 이러한 불편한 감각과 통증으로 인해 불면증을 호소하는 경우도 많다.

 

 

올바른 자가혈당 측정으로 당뇨병 예방해요!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소통실 운영, 정책뉴스, 정부 보도자료, 설명자료, 국정과제, 대한민명 정부 소개 등 제공

www.korea.kr

 

 

당뇨발 원인

당뇨병은 생명에 영향을 미친다. 50%는 예방이 가능하다. 당뇨발로 인해 하지 절단 위험이 일반 환자보다 최대 30배가 높다고 한다. 당뇨발 원인은 두 가지가 있다.

 

  1. 신경계 변화로 인한 원인
  2. 운동 신경 변화로 인한 족부 궤양

 

신경계 변화로 인해 발관절이 유연성을 잃어 발에 가해지는 압력이 달라지게 된다. 이로 인해 족부 궤양이 생기게 된다. 또한 당뇨발에 생기는 작은 상처로 인해 발 궤양으로 진행될 수 있다. 심하면 발을 절단해야 한다. 반드시 예방이 필요하다.

 

 

당뇨발 예방

당뇨는 주된 원인이 비만과 불균형한 식생활이 기반이 된다. 건강한 식생활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 중요하다. 실생활에서 활용 가능한 예방 수칙은 다음을 참조한다.

 

▶당뇨발 예방수칙 안내

 

 

당뇨 합병증 발 초기증상 원인 대표 이미지
당뇨 합병증 발 초기증상 원인

 

당뇨 합병증 발 초기 증상, 원인 그리고 예방법 등을 알아보았다. 발이 괴사 하거나 허는 당뇨 합병증은 50%는 예방할 수 있다고 한다. 심하면 발을 절단해야 하는 무서운 합병증이다.

 

당뇨발 원인은 신경계 변화로 인해 생긴다. 이로 인해 족부 궤양이 발생하게 된다. 작은 상처에도 발이 썩게 된다. 예방을 위한 식생활 및 비만도 조절은 기본 수칙이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